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자유총연맹 안중분회 사랑의 김장 나눔김치 300통 북한이탈주민과 소외 이웃 등에게 전달

자유총연맹 안중분회(분회장 차명화)와 민주평통평택시협의회(회장 김성일)는 15일과 16일 이틀 동안 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의 김장 나눔을 진행했다.

김장나눔에는 자유총연맹 안중분회 회원과 민주평통 평택시협의회 회원, 김호경 안중읍장과 안중읍 직원이 참여했으며 공재광 전 평택시장이 참가해 구슬땀을 흘렸다.

자유총연맹 안중분회는 매년 김장철에 북한 이탈주민과 지역의 소외 이웃을 위한 사랑의 김장 나눔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도 배추 1,000포기로 담근 김치를 300통에 나눠 담아 관내 북한 이탈주민과 안중읍 추천 소외 이웃, 자유총연맹 안중분회 회원과 민주평통 평택시협의회 등에서 추천한 도움의 손길이 닿지 않는 소외 이웃에게 전달했다. 민주평통 평택시협의회에서 후원한 10키로그램 쌀 30개도 전달했다.

차명화 안중분회장은 “김장 나눔으로 소외된 이웃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면서 “사랑의 김장 김치를 맛있게 드시고 건강하고 행복한 겨울을 나시라”고 말했다.

김성일 민주평통 평택시협의회장은 “춥고 궂은 날씨에도 김장 나눔에 참여해준 자총 안중분회 회원과 민주평통 평택시협의회에 감사하다”고 말하고 “정성들여 담근 김치와 쌀 등으로 어려운 이웃이 좀 더 따뜻한 겨울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문주형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