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지방자치
국회, 첨단전략산업특별위원회 첫 시동특위 위원장에는 유의동 (경기 평택시을) 의원

첨단전략산업특별위원회는 2월 22일 첫 회의를 개최하고 위원장과 양 당의 간사를 선임했다. 위원장에는 3선 국회의원인 유의동 의원 (경기 평택시을)이, 여당 간사에는 김성원 의원(경기 동두천시연천군), 야당 간사에는 이원욱 의원 (경기 화성시을)이 선임되었다.

국회 첨단전략산업특별위원회는 ‘국회법’제44조에 따라 ‘첨단전략산업 특별위원회’를 구성하여 반도체산업 등 첨단전략산업의 육성ㆍ보호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신설되었다. 이번 특위는 오는 11월 30일까지 활동하게 된다.

특위 위원장을 맡은 유의동 의원은 “첨단산업의 발전을 위한 투자 촉진, 인력 양성, 규제 개혁, 금융 지원 등 관련된 모든 분야에서 여·야 의원님들과 치열한 논의를 통해 지혜를 모으고, 정부와 힘을 함쳐 대한민국 미래의 초석을 다지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신형주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