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지방자치
홍기원 의원, 국회 정보위원회 위원에 선임

더불어민주당 홍기원 의원(평택시갑, 국토교통위원회)이 지난 1월 19일 제21대 국회 정보위원회 위원으로 선임(보임)되었다.

국회 정보위원회 위원으로 새롭게 선임된 홍기원 의원은 행정고시(재경직) 출신으로 재정경제원, 공정거래위원회를 거쳐 20여년간 외교 현장에서 근무했으며, 외교부 FTA 무역규범과장, 주중국대사관 참사관 등으로 일한 외교 통상 분야 전문가다. 21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직전에는 터키 이스탄불 총영사로 근무하며 양국 간 외교의 최전선에서 활동하였고 더불어민주당 내 유일한 외교관 출신 의원이다.

2020년도 정기국회에서는 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 질문 주자로 나서 외교 안보 문제는 정쟁과 이념의 대상이 되어서는 안 되며, 초당적으로 국익 관점에서 접근해야 함을 강조했다.

정보위원회는 겸임 상임위원회로 타 상임위와 겸임이 가능하다. 각 교섭단체 원내대표는 당연직으로 정보위원으로 선임되며 정보위원회 위원 대부분은 다선 중진의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정보위원회 위원장은 김경협 의원(더불어민주당, 3선), 간사로는 김병기 의원(더불어민주당, 재선)과 하태경 의원(국민의힘, 3선)이 있다.

국회 정보위원회는 국가안전보장과 사이버 보안, 산업 보안, 대테러 대응 등을 총괄하는 국가정보원, 국방부 국방정보본부 및 군사안보지원사령부(구 기무사), 경찰청 정보국 등 각 기관의 정보부서에 대한 감사 등을 담당하는 위원회이며, 특히 국가 안보와 관련된 기밀사항과 민감한 정보가 많아 인사청문회나 공청회를 제외하고는 비공개를 원칙으로 한다.

홍기원 의원은 “오랜 외교 통상 분야 경험을 살려 대외·대북 정보는 물론 사이버·산업 정보 등에 있어서 국익에 보탬이 되도록 정보위원회 위원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신형주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