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복지
평택YMCA 경기남부하나센터, 평화음악회 개최남북주민이 함께 부르는 평화의 노래

 

 

 

평택YMCA 경기남부하나센터에서는 지난 10월20일 평택남부문예회관 대공연장에서 평화음악회를 개최했다. 500여명의 많은 시민이 참석한 가운데 평화를 염원하는 노래들을 함께 부르며 감동의 물결이 일고 모두가 하나 되는 아름다운 시간이었다.

이번 음악회는 남성 팝페라그룹 디크로스, 평양통일예술단, 전자현악트리오 티엘, 평택시합창단이 출연했고 가장 먼저 평양통일예술단의 ‘반갑습니다’, ‘새타령’, ‘휘파람’으로 공연을 시작했다.

이어 팝페라그룹 디크로스는 ‘대성당의 시대’, ‘지금이순간’, ‘나를태워라’ 시민에게 익숙한 뮤지컬 곡을 열창했고 ‘IL mondo’, ‘You Raise Me Up’과 ‘I Believe’ 등을 공연해 큰 호응을 얻었다. 전자현악 트리오 ‘티엘’의 연주로 눈과 귀가 즐거운 시간을 가졌고 ‘평택시합창단’의 무대로 공연은 무르익었다. 마지막 순서로 모든 출연자가 무대에 올라 ‘아름다운 나라’를 관객들과 함께 부르며 음악회를 마무리했다.

소태영 센터장은 “오늘 이런 음악회의 모습이 평화라고 생각한다. 남북주민이 함께 한 자리에 모여 평화의 노래를 부르고 하나 되는 이 시간이 작은 통일을 이루는 것이며, 한반도 평화통일을 만들어가는 과정이 되길 바란다”며 “매년 이런 자리를 통해 북한이탈주민과 소외된 이웃, 청소년들, 그리고 시민들과 함께 평화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참석한 시민 김 모 씨는 “오늘 공연이 너무 감동적이었다. 공연을 관람하는 내내 공연자와 관객들이 모두 한 마음으로 평화를 위한 노래를 하는 것이 느껴졌다. 전에는 다른 지역까지 찾아가서 공연을 관람했는데, 평택에서도 좋은 공연을 볼 수 있어서 너무 좋다. 앞으로도 이런 공연이 자주 있었으면 좋겠다”고 했다.

이번 음악회는 더블에스예술기획 박경선 대표가 기획하고, 평택YMCA 경기남부하나센터에서 주최, 주관했으며 통일부가 후원했다.

 

신동회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