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지방자치
최적의 투자지역 평택! ‘브레인시티 테크노파크’로 오세요!평택시, 브레인시티 대학교용지 사업설명회 개최

평택시는 평택 도일동 일원에 개발 중인 브레인시티 일반산업 단지의 기공식(5월 21일) 개최에 이어 30일 서울 양재동 The– K호텔에서 브레인시티 일반 산업단지 내 대학교용지인 가칭 ‘브레인시티 테크노파크’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사업설명회에는 정장선 평택시장, 원유철 국회의원, 유의동 국회의원, 권영화 평택 시의장을 비롯하여 사업설명에 관심 있는 대학 및 연구기관, 건설 시행사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사업설명회는 평택시가 추진 중인 대학교용지 활용방안용역의 일환으로, 평택도시공사의 브레인시티 사업경과 설명과 브레인시티 PFV의 ‘브레인 시티 테크노파크’의 개발방향과 사업지원방안에 대한 설명으로 이어졌다.

설명회를 통해 접수된 사업계획과 의견은 향후 브레인시티 테크노파크 사업공모의 규모와 방향 설정을 위한 중요한 자료로 평택시는 연내 사업내용을 확정할 계획이다.

브레인시티 일반산업단지는 2조 7000여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경기도 일반 산업단지 최대인 483만㎡(146만평) 규모로 조성될 계획으로 총 2단계로 추진된다.

1단계는 평택도시공사가 산업시설용지를 개발 및 분양한다. 2단계에서는 브레인시티프로젝트금융투자(주)에서 1만8천여세대 규모의 거주시설과 학교 및 지원시설용지 등을 개발한다.

이번 설명회 대상부지는 2단계지역의 대학교용지로서, 평택시와 사업시행사인 평택도시공사, 브레인시티PFV는 이 부지에 4차산업 관련 대학 및 기업, 정부출연 연구시설과 의료시설을 유치할 계획이다.

1단계의 산업시설과 2단계의 연구 및 주거·상업시설이 복합된 유럽형 산학연 클러스터를 실행하고, 평택시 미래산업을 선도하는 새로운 산업단지의 모델로 조성하려는 포부를 가지고 있다.

유럽형 산학연 클러스터란 대학과 연구시설, 주거시설과 산업단지가 함께 복합된 산업단지로서 단지 내 대학과 연구시설, 기업 간의 상호교류를 통해 지속적인 산업발전과 일자리 창출이 이루어지는 혁신적인 모델로서 스웨덴의 ‘시스타 사이언스시티’, 프랑스의 ‘소피아 앙티폴리스’, 핀란드의 ‘울루 테크노폴리스’ 등이 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브레인시티 테크노파크에 평택의 미래산업을 이끌어 갈 우수한 시설을 유치하여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고 지역경제를 활성화 하겠다”며, “경기남부지역을 대표하는 선도적인 산업단지의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신형주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