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지방자치
평택시, 브랜드파워 전국 시군구 중 최상위2월 기초자치단체 브랜드평판에서 3위 기록

소통지수 부문에서는 전국 최고 점수

 

평택시(시장 정장선)의 브랜드파워가 전국 226개 시군구 중 최상위권인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2월 27일 발표한 ‘2023년 2월 대한민국 기초자치단체 브랜드평판’에 따르면 평택시의 브랜드평판 순위는 이전 달에 비해 43계단 상승한 3위를 차지했다.

이번 브랜드평판 순위는 1월 27일부터 2월 27일까지 인터넷 공간에서 생성된 빅데이터 4억9727만8926개를 활용해 도출한 것으로, △참여지수(소비자가 브랜드에 끼치는 영향) △미디어지수(미디어의 관심도) △소통지수(소비자의 소통량) △커뮤니티지수(소비자 데이터의 확산량)를 합산한 브랜드평판지수에 따라 순위가 결정됐다.

평택시의 브랜드평판지수는 601만8479점으로, 경기도 시군구 가운데서는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이렇게 2월 평택시의 높은 브랜드평판은 시와 관련한 소비자의 소통량이 많았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지수별로 살펴보면 참여지수(43만8993점)와 미디어지수(40만3562점)는 전국 시군구 중 각각 45위와 52위에 머무른 반면, 소통지수(252만249점)와 커뮤니티지수(264만8674점)는 각각 1위와 5위를 기록했다.

 

이에 시는 지역의 각종 이슈와 정책들이 소비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켜 높은 브랜드평판으로 이어졌다고 보고 있다.

실제 고덕국제신도시와 브레인시티, 화양지구 등 개발 이슈와 삼성전자, LG전자, 쌍용자동차 등의 기업 이슈는 전국적인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고, 평택시가 조성하고 있는 수소경제 생태계, 도시숲, 반도체 특화지구도 대내외적으로 관심을 받고 있다. 최근에는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마련한 대중교통대책 및 생활안정지원금도 주목을 받고 있다.

정장선 시장은 “우리 지역에 대한 많은 관심이 평택시의 높은 브랜드파워로 이어졌다”면서 “앞으로도 평택에 거주하는 것만으로도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지역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수가 주관하는 기초자치단체 브랜드평판은 매월 발표되고 있으며, 2월에는 백종원의 예산시장 프로젝트가 진행된 예산군이 가장 높은 브랜드평판을 기록했다.

문주형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