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지방자치
평택시 건물번호판 디자인 결정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최근 급격한 도시발전으로 신축건물의 증가와 건물번호판 노후화에 따른 교체시기에 맞추어 지난 10월 31일 ‘평택시 주소정보위원회’를 개최해 새로운 디자인으로 결정했다고 11월 7일 밝혔다.

새로운 디자인은 시민들의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평택시의회 의원, 산업디자인 교수, 미술·디자인 전문가들의 간담회 및 자문을 통하여 주소정보 전달기능에 집중할 수 있고 각종 개발로 변해가는 도시미관 조성에 안정감도 부여할 수 있는 디자인으로 결정했다.

건물번호판은 검정색 바탕에 흰색글씨로 글자 서체는 고령층부터 저시력인까지 고려하여 모든 시민에게 시안성이 좋은 유니버설디자인서체(온고딕)를 적용했고, 크기는 행정안전부 디자인보다 커지지만 가격은 크게 차이가 나지 않아 경제적인 면도 고려했다.

시민들이 행정안전부 파란색 바탕의 건물번호판과 이번에 결정한 평택시 건물번호판 2가지 디자인으로 선택할 수 있어, 모든 건물 출입구에 부착해야 하는 건물번호판 디자인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게 됐다.

평택시는 이번 결정한 건물번호판 디자인으로 2023년에 소유자 및 점유자 귀책이 없고 노후되어 시안성이 좋지 않은 건물번호판을 전수 교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시민들의 신청 간소화를 위하여 카카오톡 ‘평택시 도로명 알려 주소’를 통해 노후된 건물번호판 사진을 전송해 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

시 관계자는 “건물번호판 디자인 결정을 통해 세련된 도시 미관 조성은 물론 선명한 건물번호판으로 시민들의 실생활에 주소정보 활용성과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문주형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