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복지
꿈의청소년합창단, 찾아가는 문화콘서트 공연안중체육관 야외무대서 합창 선보여

꿈의청소년합창단(단장 김영은)이 6월 18일 세계 장애인역도대회가 열리는 안중체육관 야외무대에서 ‘찾아가는 문화콘서트’에 참여했다. 찾아가는 문화콘서트는 평택시문화재단에서 주관한 행사다.

꿈의합창단은 아리랑, 바람이 불어오는 곳 등 4곡을 합창 공연을 했고, 이어 난타공연을 진행한 평택문화예술단체(대표 이소은) 난타팀과 협연을 했다.

꿈의합창단은 평택시 서부지역 청소년으로 구성됐다. 비영리법인으로 운영하고 있고 청소년 23명이 참여하고 있다. 한국소리터에서 상주하며 활동하다가 중단돼, 현재는 안중 경기제일신협의 ‘시민의 공간’을 사용하고 있다.

공연 후 김영은 단장은 “꿈의합창단에 입단한 학생 중 예술고등학교와 음악대학을 가려고 준비하는 학생도 있고 실용음악과에 진학할 예정인 학생과 연예기획사에 입사한 친구도 있다”면서 “서부지역 청소년은 꿈의합창단에 입단하면서부터 미래 꿈을 꾸기도 하고 진로를 정하기도 한다”고 소개했다.

신동회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