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지방자치
정장선 더불어민주당 평택시장 후보 북부권역 공약 발표고도제한 완화로 북부권 구도심 재개발에 날개를

 

정장선 민주당 평택시장 후보는 5월 18일 오전 k-55 오산공군기지 신장쇼핑몰 앞에서 시민과 언론인을 대상으로 고도제한 완화와 관련해 평택 북부권역 공약 발표회를 가졌다.

이날 발표회에는 더불어민주당 평택시 갑지역 양경석, 김재균, 서현옥 도의원 후보와 이종원, 최재영, 권현미, 이윤하, 김명숙 시의원 후보 등이 참석했다.

정 후보는 “평택은 미군기지가 자리잡고 있는 대한민국 안보의 중심지다. 지난 수십 년간 비행 안전 등을 위해 설정된 고도제한으로 사업성이 낮다보니 여러 개발 사업들의 추진에 많은 어려움이 따랐다”고 전했다.

“이로 인해 기지 주변 지역은 민간개발이 이루어지지 않아 각종 기반시설이 낙후되고, 주민들의 경제적 손실로 이어져 재산권을 위협받는 등 이에 대한 대책이 시급한 상황이다. 특히, 뉴타운 해제지역은 주변의 신도심 개발에 밀리는 현실에 처해있다. 미군기지 일대 지원의 필요성에 대한 시민들의 공감대 형성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정 후보는 “현재의 고도 제한은 30년 전 규제사항으로 2010년 고도제한 완화에 대한 용역을 실시해 60m까지 완화 가능성을 확인한 바 있다. 고도제한이 30m만 완화되어도 25층의 고층 아파트를 건립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이미 민선7기에 고도제한 완화 추진단을 운영한 바 있다고 밝히고, “기술적 검토를 통해 고도제한 완화에 대한 근거를 마련하고, 군의 비행 안전에 지장을 주지 않는 범위 내에서 합리적인 완화 목표를 설정하고 도심 활성화 방안에 대해서도 검토를 병행하겠다”고 밝혔다.

끝으로 정 후보는 “긴 시간 국가 안보를 위해 희생하셨던 주민 여러분의 마음을 감히 헤아린다. 그동안 희생해오신 주민들의 숙원인 고도제한 완화를 이끌어낼 때까지 관계부처 등과의 긴밀한 협력, 관련법령 개정 검토 등을 신속하게 추진하겠다”면서 신구도심의 균형발전과 건강한 도약을 약속했다.

신동회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