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 영상 포토뉴스
방치돼 있는 안내판

시민단체는 무대 앞 수변로에 꼬리명주나비 애벌레 서식을 위해 쥐방울덩굴을 식재하는 등 통복천 환경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하지만 꼬리명주나비와 쥐방울덩굴 이야기라는 안내판이 뽑힌채 무대 뒤편에 수개월째 방치되고 있어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신동회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