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송탄애향회, ‘사랑의 물품’ 지산동에 전달

송탄애향회(회장 최승락)가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으로 지역사랑을 실천했다. 송탄애향회는 11월 20일 지산동행정복지센터에 이불과 김치, 쌀, 라면 등 350만원 상당의 ‘사랑의 물품’을 전달했다.

전달식은 송탄애향회 회원들과 홍기원 국회의원, 양경석 경기도의원, 곽미연 이관우 시의원, 김창기 지산동 주민자치위원장, 공재광 전 평택시장 등이 참여했다.

최승락 송탄애향회 회장은 “지난해까지는 지역 어려운 이웃을 직접 찾아 물품을 전달했으나 올해는 매월 각 동행정복지센터에 전달하고 있다. 올해 11번째”라고 밝히고 “송탄애향회는 소외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 봉사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홍기원 국회의원은 “어려운 시기에 십시일반으로 이웃을 돕는다는 것은 마음이 없으면 안 되는 일”이라면서 “지역의 어려운 분들을 위한 송탄애향회의 나눔 실천에 깊은 감사의 말씀 드린다. 더 따뜻한 지역사회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큰 활동 부탁드린다”며 격려했다.

한인수 지산동장은 “귀한 사랑의 물품을 지산동을 배려해 전달해 주셔서 감사하다. 추워지는 날씨에 따뜻한 사랑의 손길이 쌓여 연말연시 훈훈한 지역이 될 것”이라며 “필요한 어려운 이웃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신동회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