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지방자치
‘국제 평화안보 포럼’ 성료, 한미동맹·상생 논의평택시, 한미동맹 기반 국제 평화·안보 분야 선도 도시로 발돋움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지난 9월 27, 28일 서울 더플라자호텔에서 ‘2021 평택 국제 평화・안보 포럼’을 개최했다.

‘동북아 새로운 평화・안보의 판을 펼치다.’라는 슬로건 아래 개최된 이번 포럼은 코로나19 방역지침을 감안해, 사전 초청 및 등록한 최소 인원 참석으로 진행되는 오프라인 포럼과 함께 실시간 온라인 중계(아리랑국제방송 공식 유튜브로 생중계)를 병행하여 진행됐다.

현장 초청 인사를 최소화한 이번 포럼에는 정장선 평택시장, 정의용 외교부장관, 홍선의 평택시의장, 유의동 국회의원, 홍기원 국회의원 등 주요 인사들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해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또한 ‘동북아 평화 프로세스와 한미동맹’을 주제로 송민순 前외교부장관이 직접 참석해 기조연설을, 빈센트 브룩스 前주한미군사령관이 비대면 실시간 특별연설을 진행했다.

 

평택시는 올해를 첫 회로 시작하는 ‘2021 평택 국제 평화・안보 포럼’을 통해 정승조 한미동맹재단 회장이 좌장을 맡은 제1세션 ‘한미동맹과 동북아 안보환경의 변화에 따른 주한미군의 역할’과 전인범 前특전사령관이 좌장을 맡은 제2세션 ‘한미동맹 평택시대, 진화된 한미동맹을 위한 평택시의 역할’ 등 두 가지 주제에 대한 소통의 장을 마련했으며, 향후에도 정례적으로 포럼을 개최해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발굴하는 계기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2021 평택 국제 평화・안보 포럼’은 아리랑국제방송의 공식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중계됐으며, 국내외 참석자들은 실시간 화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해 연사들과 질의응답 및 소통을 하는 등 실시간・쌍방향으로 진행됐다.

정장선 시장은 “주한미군과 유엔군 사령부 이전으로 주한미군 평택시대가 열렸고 평택시는 명실상부한 한미동맹 중심도시로 거듭났다”며, “이번 포럼을 계기로 평택시와 주한미군이 서로의 좋은 이웃으로서 역할을 발굴해 함께 성취해나감으로써 한미동맹과 평화・안보 정신을 확산하고 이를 통해 국제 평화도시 평택시로 발돋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영순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